‘불체자 법정 체포’ 공식 시행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캘리포니아주를 비롯한 미 전역에서 불법체류 이민자 단속을 전방위로 확대하면서 이민자 커뮤니티의 불안이 증폭되고


취업비자(H-1B) 연장, 6년 초과 불허 방침 거센 반발에 ‘철회’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전문직 취업비자(H-1B)의 6년 초과 연장 불허 계획을 철회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코노믹타임스에


법원 ‘DACA 폐지’ 잠정 금지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은 9일 추방유예(DACA) 프로그램에 대한 트럼프 행정부의 폐지결정을 잠정금지하는 예비명령(Preliminary InJunction)내리고,


불법 이민자 단속, 애틀랜타서 매달 ‘1300명’ 체포

지난해 애틀랜타에서만 매달 1000여명의 불법 이민자가 체포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지가 연방이민단속국(ICE) 산하 단속추


시민권 따도 안심 못한다 

트럼프 행정부가 시민권자가 된 이민자들에 대해서도 시민권 취득 과정의 합법성 여부를 면밀히 재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져 파문이 일고


“마리화나 빌미 추방될 수 있다”

마리화나가 합법화된 캘리포니아에서 이민자가 마리화나를 소지하거나 판매하는 것만으로 추방위험에 직면할 수 있다. 캘리포니아에서는 합법이지만


영주권자 재입국 심사 강화…허가 추가서류 요청 ↑

영주권자의 해외 장기 체류에 대한 심사를 강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한국에 학업, 취업 등으로 나가려는 한인 영주권자들이 주의가


트럼프 “DACA 살리려면 멕시코 장벽 건설해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4일 불법 체류 청년 추방 유예 프로그램(DACA)을 유지하려면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과 이민정책 보완이 동시에


비자심사 강화, 가족초청 이민 사실상 규제

‘연쇄가족이민’ 중단을 이민개혁의 최우선 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트럼프 행정부가 지난해부터 이미 가족이민 규제를 시작해 가족이민비자 승인이


보안 대폭 강화 ‘리얼ID’ 22일부터 발급

새해 들어 이달 하순부터 신규 발급되는 캘리포니아주의 운전면허증이 보안 규정을 대폭 강화한 ‘리얼 ID’ 규정 적용된 새로운 모습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