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리머 180만명 8년 체류비자후 현행방식으로영주권 신청
추첨영주권 폐지 한해 5만개씩 드리머들에게 재배정

DACA 해결책을 포함하는 이민개혁법안을 표결키로 한 연방하원에서 180만 드리머들에게 8년 체류 비자를 발급하고 폐지되는 추첨영주권 한해 5만개씩을 재배정해 그린카드를 취득하도록 하는 타협안이 중점 논의되고 있다.

공화당내 온건파와 보수파들간 내주초까지 합의하지 못하면 4개 이민법안들에 대한 강제표결이 25일 실시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DACA 해결책을 포함하는 이민개혁을 놓고 심각해진 공화당 하원의 내분을 피하기 위해 중도온건파와 보수강경파 사이에 서로가 수용할 수 있는 이민개혁 타협안을 집중 논의하고 있다.

특히 중도온건파와 보수강경파들이 새로 의견접근을 이루고 있는 이민개혁 타협안은 180만 드리머들 에게 우선 8년짜리 체류비자를 발급하고 이들이 순차적으로 그린 카드를 취득하도록 하는 방안으로 AP 통신이 보도했다.

8년 체류비자를 신청할 수 있는 드리머들은 DACA 참여자 70만명이외에도 미래의 자격자 100만여명을 포함하면 백악관이 추산한 대로 180만명에 달하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보수강경파들의 반발을 감안해 드리머 180만명이 8년 체류비자를 받은 다음 통상적 절차에 따라 그린 카드를 취득하는 길을 규정하려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를 위해 추첨영주권을 폐지해 여기에 배정돼 있는 한해 5만개씩의 그린카드를 드리머들이 취득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 집중 논의되고 있다고 공영방송인 PBS 방송이 전했다.

그럴 경우 드리머들은 우선 합법신분을 부여받고 8년간 합법체류하며 가족 또는 취업, 투자이민을 통해 영주권을 신청하되 연간쿼터는 5만개씩 배정받아 순차적으로 그린카드를 받을 수 있게 되며 일반 영주 권자들과 같이 5년 경과후 미국시민권까지 취득할 수 있게 된다.

이와함께 공화당 하원의 온건파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핵심 공약인 국경장벽 건설 예산 10년간 250억 달러를 수용할 수 있다고 밝히고 있고 보수강경파 프리덤 코커스는 특별코스를 통한 시민권 조기 허용만 아니면 타협할 용의가 있다고 내비치고 있다.

온건파와 보수파들이 타협에 성공할 경우 트럼프의 4대 범주가운데 상원통과가 희박한 체인이민폐지를 통한 가족이민 절반축소는 일단 제외될 것으로 AP 통신이 내다봤다.

이민법안들을 하원 본회의에서 강제표결에 부치려는 Discharge Petition(해제청원)을 추진해온 공화당 하원내 중도온건파들은 오는 12일까지 보수파들과 타협안에 최종 합의하지 못하면 현재 과반 218명에 부족한 2명을 추가 확보하고 25일에는 강제표결을 실시하겠다고 최후 통첩해 놓고 있다.

원문